앙쥬와 바닷가 달리기

Posted 2016.12.18 10:31

오래간만에 앙쥬랑 바닷가에 갔어요~

모래사장에 발이 닿자마자 깡총깡총! 노루같이 뛰어가는 앙쥬ㅋ

제 햇빛알러지 때문에 해가 뉘엿뉘엿 질 저녁쯤 갔는데

구름이 잔뜩 껴서 저한텐 좀 다행이었어요 ^^;

앙쥬가 이상하게.. 한 1년반 전 쯤부터 잘 안 걷기 시작했는데

모래사장에 가니까 신이 났는지 엄청 잘 걷더라구요 +_+

앙쥬는... 9년전쯤? 캐나다에서 바닷가를 가고, 이제야 또 온건데요

이렇게 좋아하는데 언니가 그동안 안데려오다니 ㅠㅠ

우리 애기 미안하다!!! ㅠㅠ


쪼꼬만해서 파도에서 멀리 걸었는데도 다리가 다 젖었어요;

입에도 모래가 묻어서 자꾸 할짝할짝ㅋㅋㅋ

미용할 때가 되서 좀 산발머리예요ㅎㅎ


우리 쪼매난이쁜이 발자국

나도 옆에 쾅!


해변 한바퀴 다 돌았는데 집에 안간다고 버팅기는 앙쥬..

코에는 모래 한가득 묻히고ㅋㅋㅋ

다음에 또 오자 ㅜㅜ

언니가 이젠 자주 데려다줄께


신고
Add a comment
« PREV : 1 : ··· : 105 : 106 : 107 : 108 : 109 : 110 : 111 : 112 : 113 : ··· : 781 :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