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주부터 발이 조금씩 아프다 싶었는데

결국 어제 운동하다 더 심해져 현재 절름발이가 됐어용 T ^T

리빙페어도 못가고 강제칩거 상태입니다ㅠ


해피투게더 야간매점을 보다가 박해진의 물떡에 꽂혀서 절뚝거리며 부엌으로 들어갔답니다

이거시 먹겠다는 의지의 차이..^^!


레시피는 모까페의 레전드 레시피를 채식으로 응용했는데요

내가 왜 이걸 지금 만들었지 싶네요 꺼이꺼이~

분식 종류는 가리지않고 전부 좋아하는데 

어렸을 때부터 희한하게도 오뎅만은 제게 so so였지요

그런데 이 어묵탕이야말로 오뎅을 좋아하지 않는 제게도 진짜 전설의 레전드가 됐습니다요~


어묵을 소스에 푸욱~ 담가서요

다진 양파를 듬뿍 얹어 한입에 쏘~옥 했더니!!

으잉? 

난 오뎅국을 좋아하지 않는데 이건 모다모다? +_+

얼큰~한 국물, 쫄깃한 떡과 오뎅 그리고 새콤함 소스의 전설적인 삼박자!!!

잔다리마을의 현미가래떡도 쫀득쫀득~ 마이따 ㅠㅠ

2인분을 만들었는데 결국 국물까지 혼자 다 흡입ㅋㅋㅋ

그래도 후회없지요 맛있었으니까 껄껄


조미료의 힘이 크긴 했지만..

내가 만든 한식이 이렇게 맛있을 수 있다니!!!! 감동 ㅠㅠ

하아.. 나 이제 이렇게 한식에도 입문하게 되는건가..


제게 신세계를 열어준 박해진씨와 모까페 ⓧ스톡허님께 무한감사를 드리며 레시피 올릴께요


Ingredients

생수 4컵

다시마 2장 (5cm x 5cm)

무 2쪽 (두께 1cm로 썬것)

청량고추 반개나 풋고추 2개

채식조미료 4 tsp

현미가래떡, 비건오뎅 적당량

토핑용 파, 고추등


다시마는 젖은 행주로 싹싹 닦아 주시고, 무는 깍둑썰어 준비합니다

고추는 씨를 빼서 쫑쫑 썰어주세요


생수에 다시마, 무, 고추를 넣고 끓여주는데요

다시마는 오래 끓이면 비릿내가 나니 금방 걷어주세요


다시마를 걷고 채식 조미료 4 tsp을 넣습니다

채식 조미료는 러빙헛 쇼핑몰에서 구매했구요

표고버섯등 천연 재료로만 만들어 안심하고 먹을 수 있어요 ^^


국물이 원래 양의 60%가 될때까지 팔팔 끓여주시고 

끓으며 올라오는 거품은 불순물이니까 걷어내주세요


국물을 졸이는 동안 냉동된 오뎅과 떡을 잠깐 데쳐 주세요

해동시켜 꼬치에 꽂기 편하기 위함도 있고, 오뎅의 기름기를 한번 빼는 역할을 합니다


채식 어묵은 비즌 쇼핑몰에서 구입했구요

주재료는 타피오카 전분과 곤약분말, 야채등이네요

작은 공 모양인데 모양이 오뎅에 비해 일정친 않지만 

맛은 쫄깃쫄깃 거의 흡사하고 맛있어요

어묵과 가래떡을 꼬치에 꽂아 투하하고 조금 더 끓이는 동안 소스를 준비합니다

소스는 밥수저로 계량할께요

저염간장 1숟갈, 어묵탕 국물 6숟갈, 식초 1/2숟갈, 양파 반개 다진것을 공기에 다 넣어 섞어주세요

양파가 굉장히 수북할텐데 원래 그런거니까 양을 줄이지 마세요~


어묵탕이 다 됐다 싶으면 파와 고추를 쫑쫑 썰어 넣어주시면 완성!

취향에 따라 후추, 소금, 간장으로 간해도 되는데

전 조미료 넣으니까 딱 맛있어서 따로 간하지 않았어요


야식이나 안주로 안성맞춤인 마약 물떡어묵탕 꼭 해드셔보세요 ^0^

  1. 신럭키

    | 2012.12.09 21:43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헉, 저렇게 파는줄 알고 한번 가볼까? 했는데 홈메이드로군요 ㅎㅎ

  2. 광주랑

    | 2012.12.10 13:33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간단하게 해먹을 수 있고` 좋네요 ^^
    잘 보고갑니다~

Add a comment
« PREV : 1 : ··· : 706 : 707 : 708 : 709 : 710 : 711 : 712 : 713 : 714 : ··· : 886 : NEXT »